i-1235.JPG



지난 1월28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라인스 프리버스 백악관 비서실장, 마이크 펜스 부통령, 마이클 플린 국가안보보좌관, 스티브 배넌 수석전략가, 숀 스파이서 백악관 대변인 등이 지켜보는 가운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통화하고 있다. 이들 가운데 펜스 부통령만 남고 모두 경질됐다.

트럼프 대통령의 최측근이었던 스티브 배넌 전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퇴출되면서, 그가 주도적으로 설계를 맡았던 트럼프 행정부 초기 국정기조에도 변화가 일어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민 문제와 관련해선 반이민 정책 옹호자인 제프 세션스 법무장관과, 세션스 장관의 상원의원 시절 보좌관이었던 또 다른 극우 책략가 스티븐 밀러 수석정책고문이 건재하다.

밀러 고문은 트럼프 대통령의 사위인 재러드 쿠슈너와 우호적인 관계를 쌓으면서 입지를 굳혀왔다. 따라서 이민 문제 기조가 쉽사리 바뀔 가능성은 적어 보인다.

무엇보다 트럼프 대통령과 배넌은 이민 문제에 있어선 똑같은 견해를 공유하고 있다.

백악관 내부의 노선 싸움이 주류 쪽에 좀더 유리하게 전개되겠지만, 궁극적으로는 배넌과 ‘영혼 동반자’인 트럼프 대통령의 결정이 중요할 수밖에 없다.

<그늘집>
http://www.shadedcommunity.com
gunulzip@gmail.com
미국:(213)387-4800
한국:(050)4510-1004
카톡: iminUSA


0000aa.jpg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53 이민단속 참여 지역 사법기관, 전국서 60개로 급증 file 그늘집 2017-08-22
852 ‘문(文) 케어’ 혜택 보자…너도나도 한국행? file 그늘집 2017-08-21
» ‘극우’ 배넌 없는 트럼프 백악관, 세션스 법무 등 반이민 옹호자 건재 file 그늘집 2017-08-20
850 영주권 절반축소법안 가족이민 대부분 없앤다 file 그늘집 2017-08-18
849 입국거부 등 ‘송환’ 한국인 매년 1,000명 넘어 file 그늘집 2017-08-16
848 ‘잘못된 시간, 잘못된 장소’에 있다가… file 그늘집 2017-08-15
847 ‘현금보고 규정위반’ 공항서 낭패 속출 file 그늘집 2017-08-14
846 합법이민 축소안 file 그늘집 2017-08-13
845 이민자가 일자리 빼앗는다? 경제학자들 “절대 아니다” file 그늘집 2017-08-12
844 마구잡이식 이민 단속 file 그늘집 2017-08-11
843 2017년 9월중 영주권문호 file 그늘집 2017-08-10
842 ICE 단속시 묵비권 행사하고 변호사 도움 청하라 file 그늘집 2017-08-07
841 가족이민 축소‘레이즈 법안’ 상원이어 하원서도 상정계획 file 그늘집 2017-08-06
840 이민국, 체불 임금 신고한 불체자들 노린다 file 그늘집 2017-08-05
839 영주권 50% 축소…메릿 베이스 시스템으로 재편 file 그늘집 2017-08-03
838 이민정책 더 극단적으로 치닫나 file 그늘집 2017-08-01
837 부부싸움하다 추방위기까지 file 그늘집 2017-07-30
836 ‘추방유예 청소년에 시민권까지’ 연방하원도 드림법안 상정 file 그늘집 2017-07-29
835 국적이탈 신고 구비서류, 원본? 사본? “헷갈려요” file 그늘집 2017-07-23
834 체류 90일내 불체자 재판없이 추방 file 그늘집 2017-07-1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