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 Kim 의 컬럼난입니다. Godloveskb@hotmail.com

아침에 일어나서 아니..누워서.. 등이 편한 침대가 있어 감사하고,

어제 짤렸던 인터넷을 크레딧카드로 급 지불 하고, 

다시 볼 수 있는 드라마라...


아들이 강아지를 델고서 들리고, 식사 안 챙겨 줘도 좋으니,

현금 박치기로, 용돈을 주었다.

벅차도록 돈이 들어 온다고 하면서, 말라카이에 십일조 생활의 간증을 하니,

나갈 구멍이 크니, 막을 수 있어 다행이라고..

늘 세금 대목후엔 꽂감 뺴 먹듯 고갈 상태라, 다음철을 손 꼽아 기다리다

이젠, 하루 하루 어떤 케이스가 날 감격하게 할런지...


이게 은혜 받는 것이라고 한다면, 축복을 전하야지..

내 눈에 보이는 영혼들에게 전도를 하는 장면에 감사함이 절로 넘쳐서 한다니

휴우~~ 다행이다. 진상으로 보이면 클나는데...


나는 사랑 받는 사람이긴 한 것 같다.

오라버니가 양배추 즙을 짜서, 매일 책상위에 놓고,

출근이 늦으면 미리 문을 열어 놓고 투석 하러 가신다.

그리고 화장품 가게의 미미씨는 오늘은 아보카드 넣은 보리빵샌드위치로

아침식사를 책상위에 놓고 갔다.


뭐 이정도면, 금식 12시까지 하고, 12시 종 치면

얼마나 행복해 하면서 먹어대는지~~


뱃살을 의학의 힘을 빌어서 한 여자를 아침에 생각하니,

주께서 '내가 너의 뱃살을 책임져 주리" 하시는 것 같아서,

ㅋㅋㅋ 웃었다... 맞아요. 양배추 즙 매일 마시고, 12시까지 금식이라면,

지가 아무리 먹는다고 쳐도, 양이 줄어 드니, 자동 다이어트 되니깐요.


그리고 누워서 배를 만지작 거리니, 이제 꽉 붙는 원피스를 몇개 사러가야 겠다

하고 흐뭇해 했다.


팔뚝 처진살은 그냥 훈장으로 가리면서 살고, 애써.. 성형의 힘을 빌리려다

건강을 헤칠 수가 있으니, 동창들과 이런 이야기 하면,

자기네들은 생각에도 없는 생각을 한다고, 세월을 꺼구러 사냐고 웃어버린다.


그래도 멋쟁들이라서, 이미 손 본 동창들이 많다는 것인데,ㅎㅎㅎㅎㅎ

따져보면 나도 사랑 받으니,

아들에게, 오라버니에게, 옆집사람들에게, 교회에서, 그리고 사이트에서 골드님에게

그리고 한국 가면 우리 여고 동창들에게도 ~~~~~~~~~


이번엔 가을 소풍에 합류를 해 볼까 하니,

10월 20일경에 소풍 단체 뻐스에 기어 오를끼다아~~~~~~~~~~~~~~~~~


댓글 '2'

gold

2016.09.14

그럼요.

분명히 사랑받는 분이시지요.

제가 항상 그러잖아요.인복 많으신분이라고요.

그저들어오는 복이아닌 먼저 챙기시니 모두가 좋아 할수 밖에요.

사랑 받아서 날로 예뻐지시나 봅니다.

한가위 잘 보내십시요.

KB

2016.09.14

내일이 추석이라고 하여, 행복떡집에서 주문 했어요.

떡 돌릴라고요,ㅎㅎㅎㅎㅎㅎ


한 아름 식구들 조금씩 다 드시라고~~~~~

우리나라 명절인데,꼬가옷은 안 입고,ㅎㅎㅎㅎ


한복 입을려면, 거추장 스러워서, 입고 춤 스튜디오 가면

다들 뒤집어 질텐데,ㅋㅋㅋㅋ

최고의 의상이지요.우리나라 한복이라는게 ~~~


나중에  제가 추었던 한량무 선 보일거에요.

파트너가 말을 안 들어서, 기다리는 중....ㅎㅎㅎㅎ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8 에세이 박근혜 잘못 한 것 하나도 없다 !!! 김광배 2016-12-19
87 에세이 안하던 짓 하고 다시 하던 짓 할려니~~~~~ [2] 김광배 2016-12-12
86 에세이 아프니 쉬었다 가자~~~ 김광배 2016-12-11
85 에세이 박근혜 심리 분석by KB Kim 김광배 2016-12-11
84 에세이 선을 긋는 버릇을 키우자꾸나... 김광배 2016-12-04
83 에세이 인생이란? [2] 김광배 2016-11-30
82 에세이 아들이 한말중에~~ 김광배 2016-11-28
81 에세이 휴일이란 이리 좋은걸 !!!! [4] 김광배 2016-11-26
80 에세이 불쑥 떠나 볼까눙? 김광배 2016-11-21
79 에세이 지겨운 결혼을 졸업하면서 졸혼이라~~~~~ 김광배 2016-11-20
78 에세이 내가 사는 시대가 참 좋다 생각 했었는데~~~~~~ 김광배 2016-11-17
77 에세이 나의 습관을 의식적으로 생각 하면서 [1] 김광배 2016-11-14
76 에세이 다시 내 일상이 행복 해 지기에... [1] 김광배 2016-11-13
75 에세이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었다는 뉴스를 김광배 2016-11-10
74 에세이 내가 이럴라고 ~~~~미국에 왔나~~~~~ [2] 김광배 2016-11-07
73 에세이 나는 미국에서 살게 된게 감사 하다. 김광배 2016-11-05
72 에세이 밀정이란 영화를 보고 나서... [3] 김광배 2016-10-01
71 에세이 말 할적에 내용이 아니라 말 하는 뽐새가 문제인겨~~~ [2] 김광배 2016-10-01
70 에세이 인생에서 꼴갑하는 사람이 있는 법~ 김광배 2016-09-29
69 에세이 난 너무 많이 웃었다 너무나도 많이,ㅋㅋㅋㅋ [2] 김광배 2016-09-28
68 에세이 한국이란 여행지에서 하고 싶은 것들 file 김광배 2016-09-25
67 에세이 아침 금식이란게.... [3] 김광배 2016-09-21
66 에세이 노동절 이후에 변하는 인생이라고 말 했듯이~~~~ [1] 김광배 2016-09-19
» 에세이 따져 보면 나는 사랑 받는 사람인겨~~~~ [2] 김광배 2016-09-13
64 에세이 아무도 사랑 해 주지 않아도, 아무도 이쁘다고 하지 않아도~~~~ 김광배 2016-09-12
63 에세이 청춘으로 돌아가는 것도 말이야~~ [2] 김광배 2016-09-09
62 에세이 자기 체면이라고 ~~~` 김광배 2016-09-08
61 에세이 빈곤에서 풍요로움까지는 한 걸음 차이~~ file [7] 김광배 2016-09-06
60 에세이 배가 고플적마다 생각 나는.... [2] 김광배 2016-09-02
59 에세이 어머니 천국 가셨던 날 ~~~ [2] 김광배 2016-08-30
58 에세이 북한 사람이라고요? [4] 김광배 2016-08-26
57 에세이 전도를 할적에 느끼는 점들은..... [2] 김광배 2016-08-22
56 에세이 나의 가치는 얼마? 김광배 2016-08-19
55 에세이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없다고 느껴졌을적에.... [4] 김광배 2016-08-15
54 에세이 성령의 은사~~~ [2] 김광배 2016-08-11
53 에세이 목사들의 아랫도리 ~~~ [2] 김광배 2016-08-10
52 에세이 이 땅에서 어찌 살건가? [2] 김광배 2016-08-09
51 에세이 이민자들의 친척들과의 사이? [2] 김광배 2016-08-05
50 에세이 사는겨 별겨 아닌겨~~ 김광배 2016-08-04
49 에세이 새벽기도 가기전에 글을 쓴다는 건... [4] 김광배 2016-08-0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